[허준열의 분양분석 14] 합정역 스퀘어리버뷰 오피스텔 시세차익 접근은 '모험'…실거주 한강뷰 오피스텔 접근 '매력적'

분양분석
고객을 먼저 생각하는 부동산 전문 컨설턴트 ‘투자의 신’

[허준열의 분양분석 14] 합정역 스퀘어리버뷰 오피스텔 시세차익 접근은 '모험'…실거주 한강뷰 오피스텔 접근 '매력적'

시세차익 접근은 '모험'…실거주 한강뷰 오피스텔 접근 '매력적'


[프라임경제] 신규 분양 가격할인 앱 '투자의 신'은 부동산 투자와 관련한 제반의 정보를 서비스하고 있다. 일반정보 전달뿐 아니라 분양현장을 시장 이슈의 잣대 위에서 꼼꼼히 분석한다. '투자의 신' 허준열 대표가 직접 현장정보를 평가하고, 투자에 필요한 실질적 정보를 잡아낸다. 열네 번째 현장은 이화공영이 시공을 맡은 '합정역 스퀘어리버뷰'.


'투자의 신' 어플리케이션(앱)으로 △상권 △배후인프라 △입지 △경쟁력 △투자 가치 등에 대한 문의가 많이 들어온다. 그 중 '합정역 스퀘어리버뷰'를 선정해 면면을 살펴본다.

art_1576139610.jpg

합정역 스퀘어리버뷰 조감도. ⓒ 이화공영

144세대 오피스텔로 구성된 '합정역 스퀘어리버뷰'는 서울시 마포구 합정동 382-20번지(구 합정주유소)에 위치해 있다. 시행과 시공은 각각 KB부동산신탁과 이화공영에서 맡았으며, 지하 1층에서 지상 4층은 상가, 지상 5층에서 20층까지는 복층으로 구성됐다.


전용 18~28㎡의 다채로운 평면 구성으로 전세대 남향으로 이루어진 한강조망권이라 홍보하고 있지만, 전세대가 한강 조망권이 되는 것은 건물이 정확하게 들어서야 알 수 있는 부분이다. 아울러 고층일수록 한강뷰가 더욱 유리하다 점에는 의견을 같이할 수 있겠다.


합정역 스퀘어리버뷰는 인근에 위치한 대학가, 여의도, DMC 등 대학생 수요와 직장인 수요 등 최대 30만에 이르는 탄탄한 배후수요를 갖추고 있다.

또한 2호선과 6호선 환승역인 합정역과 가까운 더블역세권 입지를 누릴 수 있으며, 오피스텔 바로 앞으로 양화대교와 강변북로 진입이 가능해 차량이동도 편리한 교통환경을 누릴 수 있다.


오피스텔 주변 생활 편의시설도 다양하다. 오피스텔 인근에는 젊은이들의 핫 플레이스 망리단길이 위치해 있으며, 메세나폴리스, 딜라이트 스퀘어 등 대형 쇼핑몰과 홈플러스 등도 가까이 있어 편리한 생활환경을 갖추고 있다 분석된다.

art_1576140183.jpg

합정역 스퀘어리버뷰 공사현장. ⓒ 이화공영

서울·수도권에는 현재 오피스텔을 분양하는 곳이 많지만, 해당 오피스텔은 한강 조망권이 가장 큰 장점으로 꼽힌다. 그만큼 한강뷰를 바라보는 오피스텔이 많지 않기 때문에 희소성이 높은 상품에 해당된다. 

합정역 스퀘어리버뷰의 임대 수요층은 직장인이 주가 될 것이며, '이왕이면 다홍치마'라는 말이 있듯이 수요층이 한강뷰를 선호하는 것은 당연할 것이다. 

이러한 연유로 합정역 스퀘어리버뷰는 실거주뿐만 아니라 월세를 목적으로 하는 투자자에게 매력적이라 평가된다. 아울러 한강뷰 오피스텔은 강북권에서 10여 곳에 불과하다는 점, 투자를 고려할 시에는 저층보다 고층이 상품가치가 있다는 점도 명심해야 한다.


분양 광고에서 '한강뷰 오피스텔은 매물 부족으로 공실걱정이 없다', '아파트와 같은 시세차익을 얻을 수 있다' 등의 말은 곧이 곧데로 믿어서는 안될 것이다. 시세차익 등을 노릴 수 있다는 것은 아무도 장담할 수 없는 부분이라는 점에서 추후 관종이 필요하다.

합정역 스퀘어리버뷰와 관련한 일부 과대홍보를 제외한다면, 합정역 스퀘어리버뷰는 나름 장점이 있는 오피스텔로 설명된다.


거듭 강조하지만 오피스텔은 시세차익을 목적으로 단기투자 방식으로 접근하면 안된다는 점. 실거주 목적 또는 안정된 월세수익을 목적으로 접근하는 것이 실패하지 않는 부동산 재테크의 기본원리임을 망각하지 않았으면 한다.


- '허준열' 열다섯 번째 현장은 죽전 '아리에캐슬 타운하우스'에 대해 살펴본다.


[한줄평가] 합정역 스퀘어리버뷰는 강북권에서 한강뷰가 가능한 희소성이 높은 오피스텔이다. 따라서 타 오피스텔보다 월세수입으로 접근했을 때 안정적일 수 있다. 하지만 시세차익을 목적으로 여러 채를 분양받아 단기투자를 하는 것은 위험한 발상이라는 점에서 신중함이 더욱 요구된다.  

art_1576139885.jpg

art_1576139683.jpg 

0 Comments